본문

보이는라디오 TV보기 새음원 페이스북 트위터 유튜브 문화포털 위로

국악방송의 방송프로그램은 방송통신위원회의 방송통신발전기금을 지원받아 제작되고 있습니다.

상세내용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하기
  • 목록으로

서울무형문화축제|콜 투 스피릿&바이브레이션|정동구락부:손탁호텔의 사람들

국악방송에서 매주 전통문화예술 소식 정보를 제공하는 프로그램


1. 한국 전통문화 한자리에, 서울무형문화축제

일시: 10월 19일(금)~20일(토) 

장소: 남산골한옥마을, 남산국악당 


역사도시 서울의 무형유산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축제, ‘2018 서울무형문화축제’. 배우이자 국가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이수자 양금석씨의 사회로 진행된 개막식을 시작으로 송서, 재담소리, 남이장군사당제 등 서울만의 색이 짙은 무대들을 만날 수 있었다. 또한 젊은 패기로 전통을 지켜나가는 이수자들의 특별공연과 수준 높은 명인들의 무대는 물론 다양한 전통 체험을 할 수 있는 전승자들의 전통 공예 시연은 시민들의 큰 인기를 모았다. 딱딱하고 지루하게만 느껴졌던 무형문화유산에 대해 시민들의 관심을 이끌고 이해를 돕는 뜻 깊은 자리가 됐다. 


2. 사물놀이와 재즈의 만남 ‘콜 투 스피릿&바이브레이션’ 

일시: 10월 20일(토) 14:00, 18:00 

장소: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 


전통과 현대가 만나 예술로 꽃핀 흥겨운 무대, ‘콜 투 스피릿&바이브레이션’이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펼쳐졌다. 이번 공연에서는 서민정신에서 출발했다는 공통점이 있는 사물놀이와 재즈가 만나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했다. 우리 시대의 대표적인 예인 김덕수와 다국적 재즈그룹 레드 선이 함께 발매한 음반들 중 가장 한국적이며 예술적 가치가 있다고 생각되는 곡들과 새로이 작곡된 음악을 함께 만날 수 있었다. 또한 한국을 대표하는 재즈 보컬리스트 웅산이 특유의 감성으로 사물놀이와 재즈의 매력을 한껏 더했다. 창작음악그룹 앙상블시나위부터 우리소리와 가락에 무게를 둔 전통무대까지. 서로 다른 장르가 만나 꾸며진 무대는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선사했다. 특히 연륜이 묻어나는 김덕수의 장고산조 합주는 장구만의 매력은 물론 독주 악기로서의 가능성을 새롭게 제시했다. 전통의 보존을 넘어서서 장르를 초월하며 전통음악의 세계화를 보여주는 의미 깊은 자리가 됐다. 


3. 희곡 낭독공연 ‘정동구락부:손탁호텔의 사람들’

일시: 10월 17일(수)~20일(토) 

장소: 정동극장 내 정동마루 


1900년대 초반, 중구 정동에 있던 우리나라 최초의 서구식 호텔을 배경으로 시대의 불안과 희망에 대한 사람들의 이야기, ‘정동구락부: 손탁호텔의 사람들’의 낭독공연이 정동극장에서 펼쳐졌다. 대한제국 시절, 누군가는 혁명을 도모하고 또 누군가는 희망과 변화를 꿈꾸며 사랑을 이야기하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전하며 1900년의 정동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었다. 신작개발을 위해 준비된 이번 희곡 낭독공연은 최소한의 무대장치와 소품으로 꾸며져 있어 온전한 문장의 맛과 행간에만 집중할 수 있었다. 전통기반 콘텐츠 개발을 위해 처음으로 낭독공연을 도입한 정동극장은 이후 발전 과정을 ‘창작 ing’ 공연으로 무대에 올릴 예정이다. 


4. 고전의 숨결 

강도근 탄생 100주년 기념, 이난초 전인삼의 동편제 흥보가 

일시: 11월 5일(월) 19:00 

장소: 국악방송 공개홀 


한 달에 한 번, 우리의 전통음악을 깊이 있게 조명하는 시간! 국악방송 특별기획 ‘고전의 숨결’에서는 올해로 탄생 100주년을 맞이한 강도근 명창의 예술세계를 만날 수 있는 시간을 준비했다. 

자신의 우직한 삶을 단단한 소리로 선보이며 제자 육성에 힘썼던 강도근 명창의 소리를 이어가고 있는 이난초, 전인삼 명창의 강도근 바디 흥보가 눈대목을 긴 호흡으로 감상하는 시간과 함께 명창의 업적과 발자취를 따라가보는 시간을 마련했다. 


5. 구술프로젝트-남기고 싶은 이야기 

이철주 명인

일시: 11월 5일(월) 21:00 


한 평생, 우리 소리, 우리의 전통문화와 함께 해온 명인명창들의 삶과 음악 이야기를 만나보는 시간. ‘구술 프로젝트- 남기고 싶은 이야기’에서는 이철주 명인과의 만남을 준비했다. 한때 전승이 단절되다시피 한

삼현육각의 전통을 꿋꿋하게 이어나가고 있는 이철주 명인의 삶과 예술세계를 전한다. 


□공연 예고

夜한밤의 소리열전 ‘화룡점정’

일시: 11월 6일(화)~7일(수) 19:00 

장소: 전주한벽문화관 한벽공연장  


오셀로와 이아고 

일시: 11월 13일(화)~25일(일) 

장소: 정동극장 


소리퍼커션-세계 속의 한국타악.Ⅳ

일시: 11월 9일(금)~10일(토) 

장소: 서울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 

재생1693| 등록일 2018.10.27